ARS 배너

오늘의 띠별 운세

년도 년도 년도 년도 점

월 월 점

일 일

범띠
무엇을 해도 일이 풀리지 않고, 문제만 쌓이는 격이구나.
년도운세
50년생 무리하게 일을 추진하는 것 보다, 심사 숙고 하는 자세가 필요합니다.
62년생 타인에게 조언을 구하고 자중하십시요.
74년생 이달 말이면 좋은 일이 생깁니다. 조금만 더 참으십시요.
86년생 역시 친구 밖에 없습니다. 친구의 도움으로 문제를 해결합니다.
토끼띠
객지에서 친구를 만나 삶에 의욕이 생깁니다.
년도운세
51년생 아무리 원대한 소원이라도 쉽사리 성취됩니다.
63년생 금전관계로 피곤하기는 하나 이내 해결됩니다.,
75년생 너무나 좋은 기운이 귀하를 맴돌고 있습니다.
87년생 늦바람이 더 무서운 법. 정열적인 사랑을 하게 됩니다.
용띠
새로운 인연자가 생기어 사랑운이 상승하는 시기입니다.
년도운세
52년생 너무 먼 미래를 걱정하지 말고 지금 당장의 일만 신경쓰도록 하세요.
64년생 소화기관쪽에 질병이 있으니 음식물에 특히 주의하십시요.
76년생 주변 사람들에게 아량과 덕을 베풀어야 합니다.
88년생 이상형을 만날 수 있는 아주 좋은 날입니다.
뱀띠
서글서글한 당신의 성격과 눈빛. 모든 사람들에게 환영받을 수 있는 성격입니다.
년도운세
53년생 과감하게 용기를 내어 밀고 나가자! 용기를 잃지 않는 것이 중요합니다.
65년생 실패를 두려워 하지 말아라.
77년생 여행운과 국외로 나갈 운이 많습니다.
89년생 내짝은 어디에 있을까 고민하지 마십시요.
말띠
미래를 위해서 견문을 확대시키는 좋은 계기입니다.
년도운세
54년생 위축되지 말고, 자 신감을 가지고 행동하십시요.
66년생 자신을 믿고 행동하십시요.
78년생 지나친 생각은 금물입니다. 자신감을 가지고 행동하십시요.
90년생 애정운은 하락세입니다.
양띠
지금껏 갈고 딱은 실력을 발휘할 기회가 옵니다.
년도운세
55년생 행운은 당신에게 있습니다. 모든 일이 잘 풀릴 것 입니다.
67년생 변화와 이동수가 많아 바쁜 한달을 보낼 것입니다.
79년생 새로운 것을 시도 하십시요.
91년생 모든 일에 대한 결과는 결국 자기 몫입니다.
원숭이띠
과거의 일 때문에 모든 문제는 순리대로 해결됩니다.
년도운세
56년생 과도한 욕심은 금물.
68년생 어두운 날이 계속 되어도 분위기 있는 생활이 되도록 노력해야 합니다.
80년생 친절한 전화 한통화가 당신과 애인 사이를 발전시켜 줄것입니다.
92년생 깨끗한 마음으로 자중하지 않으면 화를 입을지도 모릅니다.
닭띠
기회를 놓치지 말고, 자신감있게 행동하라!
년도운세
57년생 너무 외로워 하지 마십시요.! 시간이 약이라는 말도 있지 않은가?
69년생 활기찬 모습, 언제나 처럼 주변에 활기를 주세요.
81년생 애정운이 하락하고 있으니 서두르지 마십시요.
93년생 비록 추진함은 있으나 뜻대로 이뤄지기 어렵겠습니다.
개띠
주변 사람의 의견에 좌지우지 되지 말고, 자신의 주관을 가지고 행동하라.
년도운세
58년생 어려울수록 진실한 행동이 필요합니다.
70년생 공적인 일엔 행운이 들어옵니다.
82년생 이 달 말에는 교통 사고에 각별히 유의하라.
94년생 높은 집에 웃음소리가 끊이지 않겠습니다.
돼지띠
욕심도 좋지만 충분한 휴식이 필요합니다.
년도운세
59년생 금전 에 관한 일들은 다음 달로 미루는 것이 좋습니다.
71년생 모든 문서 체결은 지금하십시요.
83년생 새로운 연인을 만들기 보다는 주변 사람들에게 관심을 돌려 보아야 합니다.
95년생 당장은 아니지만 멀리 보고 나아가면 좋은 결과가 있을 것입니다.
쥐띠
한 우물을 파라! 방황하는 당신의 마음 자체가 문제입니다.
년도운세
48년생 이것저것, 손을 대봤자 싫증만 남을 뿐입니다.
60년생 깊이 있는 인생을 위하여 한가지 일에 열중 하여야 합니다.
72년생 능력 이상의 청탁으로 곤란에 빠질 수 있습니다.
84년생 태도를 분명히 하여야 합니다. 담배든 술이든, 한가지는 절제해 보자.
소띠
무엇인가 촉박해서 일을 하지 말고, 순리대로 행동해라.
년도운세
49년생 주변 사람에게 도움을 받을 수 있는 인맥이 있는 당신은 행운아!
61년생 오늘은 기분 전환을 위해서 의상이나, 화장에 변화를 주자!
73년생 마음속에 그리는 사람이 있다면 과감하게 도 전하십시요.
85년생 옛애인과 다시 만날 수가 있으니 태도를 분명히 하는 것이 좋습니다.